• 흐림동두천 -7.7℃
  • 맑음강릉 3.6℃
  • 서울 -4.2℃
  • 맑음대전 -1.0℃
  • 구름조금대구 0.1℃
  • 맑음울산 0.9℃
  • 맑음광주 0.1℃
  • 맑음부산 2.0℃
  • 맑음고창 0.0℃
  • 맑음제주 8.2℃
  • 구름많음강화 -4.1℃
  • 구름조금보은 -4.3℃
  • 맑음금산 -3.5℃
  • 맑음강진군 3.6℃
  • 구름조금경주시 0.7℃
  • 맑음거제 2.5℃
기상청 제공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황명선 대표회장, 제6차 상생위로금 관련 성명 발표

URL복사

- 제6차 상생위로금 지급 지역사랑상품권으로 전국민에게 지급되어야

G.ECONOMY(지이코노미) 이수준 기자 |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황명선 대표회장은 2021년 11월 4일 제주에서 열린 ‘2021년 한국지방자치학회 추계학술대회’ 현장에서, “국민이 체감하는 일상회복은 지역경제 활성화 없이는 불가능하며, 골목상권의 활성화와 소비 촉진을 위해 제6차 상생위로금을 전국민에게 지급해야 한다”고 정부와 국회에 촉구했다.

 

황명선 회장은 이날 성명을 통해 “지역화폐가 지역경제 회복에 가장 효과적인 만큼 전국민 상생위로금은 지역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해야 하며, 재정당국이 삭감한 지역사랑상품권의 발행지원 예산을 대폭 증액할 것”을 요구했다.

 

이날 성명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6차 전국민 재난지원금 지급을 제안하고 있는 상황에서,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의 대표회장인 황명선 회장이 코로나 방역과 단계적 일상회복의 최 일선에 있는 지방정부의 입장을 대변하여 전국민 상생위로금 지급과 지역사랑상품권 발행지원 예산 증액을 정부와 국회에 요구하게 된 것이다.

 

이날 성명을 통해 황명선 대표회장은 “위드 코로나 시대는 한 번도 가보지 못한 길로서 국민 모두가 함께 걸어가야 한다”며, “소비가 늘고 골목에 돈이 돌아야 온 국민이 체감하는 일상회복도 가능하다”라고 밝히면서, “제5차 재난지원금은 ‘전국민 위로금’이 되지 못했지만, 연말까지 10조원 이상의 초과세수가 예상되는 만큼, 꺼져가는 지역 경제를 되살릴 수 있도록 ‘전국민 상생위로금’이 지급되어야 한다’고 요구했다.

 

또한, “기획재정부가 2022년 정부 예산안에 지역화폐 발행 지원예산을 올해 1조 522억원에서 내년 2,403억원으로 77.2%나 삭감해 국회에 제출하였는데,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은 이에 크게 반발하고 있다”며, “지역사랑상품권의 발행지원 예산을 올해의 두배 이상, 3조원 가량으로 대폭 증액하여 반드시 지역경제를 회복시켜야 한다”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