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1℃
  • 구름조금강릉 -0.3℃
  • 맑음서울 -2.2℃
  • 맑음대전 -1.9℃
  • 맑음대구 3.1℃
  • 맑음울산 3.9℃
  • 맑음광주 -0.2℃
  • 맑음부산 5.3℃
  • 맑음고창 -2.9℃
  • 구름많음제주 4.7℃
  • 맑음강화 -5.7℃
  • 맑음보은 -2.0℃
  • 맑음금산 -1.1℃
  • 맑음강진군 0.7℃
  • 맑음경주시 2.4℃
  • 맑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탄소중립 실천요금제’ 출시 한 달 만에, LG U+ '가입자 천 명 달성 눈앞'

지난해 12월, 탄소중립 실천하면 친환경 제품 선물하는 ‘탄소중립 실천 요금제’ 출시
사회적 가치에 관심 높은 MZ세대 반응, 전체 가입자 중 2030세대 비중 59%
참여형 ESG 요금제, 올 2분기 헌혈 활성화 위한 요금제 출시 예정

 

G.ECONOMY(지이코노미) 손성창 기자 |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12일 알뜰폰(MVNO) 전용 ESG 요금제 '탄소 중립 실천 요금제'가 출시 한달여 만에 가입자 1000명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실생활에서 가볍게 시행할 수 있는 탄소 중립 실천 행동의 중요성을 알리고 참여를 독려하고자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안병옥)과 ‘탄소중립 실천 요금제’를 선보였다.

 

이 요금제는 고객이 한국환경공단에서 운영하는 탄소 중립 실천 포인트 제도에 가입하고 전자영수증·다회용기 사용, 친환경 제품 구매, 무공해차 대여 등 6개 분야 탄소 중립 항목을 실천하면 단계별로 친환경 사은품을 제공하는 것이다.

 

특히 환경 보호, 기부 등 사회적 가치에 관심이 높아 2023년 1월 11일 기준 탄소중립 실천 요금제 가입자 중 MZ 2030세대 고객 비중은 59%에 달한다. 통상적으로 일반 알뜰폰 요금제의 2030세대 가입자 비중은 46% 수준이다.

 

LG유플러스는 소비자와 사회공헌을 할 수 있는 참여형 ESG 요금제를 지속 선보일 계획이다. 올해 2분기에는 대한적십자사와 헌혈 문화 활성화를 목표로 알뜰폰 전용 헌혈 요금제도 출시할 예정이다.

 

지난 2020년 업계 최초로 LG유플러스는 이용 요금 중 일부를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하는 U+알뜰폰 ‘희망풍차 기부 요금제’를 선보이고, 2020년 10월부터 2021년 2월까지 시즌 1을 진행, 총 1억 1550여 만원의 기부금을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했다. 작년 7월부터 진행한 시즌 2에서는 3달 만에 700여 명의 고객이 기부에 동참하기도 했다.

 

LG유플러스 유호성 MVNO사업담당은 “환경 보호에 대한 중요성이 높아짐에 따라 탄소중립 실천 요금제가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고객이 일상 속에서 쉽게 사회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ESG 요금제를 출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