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0.7℃
  • 흐림강릉 0.0℃
  • 흐림서울 1.6℃
  • 구름많음대전 1.8℃
  • 맑음대구 -0.6℃
  • 흐림울산 3.9℃
  • 구름많음광주 3.2℃
  • 구름조금부산 3.4℃
  • 구름많음고창 -0.3℃
  • 맑음제주 7.4℃
  • 구름많음강화 0.7℃
  • 구름많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1.5℃
  • 구름많음강진군 2.0℃
  • 흐림경주시 1.8℃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젠틀조] 임팩트 전에 들리는 몸, 배치기 교정 어떻게?

WRITER 조효근 의상협찬 사우스케이프 | 가을을 지나 겨울이 되면 그간 연습장에서 스윙을 확인하지 못하고 필드에 푹 빠졌던 만큼 전반적인 스윙 폼이 틀어지는 경우가 많다. 가장 잦은 오류는 배치기다. 라운드 횟수가 늘어갈수록 뒤땅과 탑핑 미스가 많아진 골퍼라면 이번 레슨에 주목하자.

 

 

프로들도 배치기를 체크한다
필드 위주의 골퍼들이 많이 겪고 있는 문젯거리 중 몸이 일찍 들리는 배치기는 가장 고치기 힘든 동작이 아닐까 싶다.

 

사실 얼리 익스텐션, 일명 배치기는 프로 선수들에게도 굉장히 껄끄러운 존재다. 특히 자기도 모르게 어느 순간 문제가 발생하고 있는 경우가 많아 매일같이 체크하는 ‘데일리 체크리스트’에 들어가는 것이 바로 얼리 익스텐션이다. 그렇기에 연습 없이 필드 플레이 위주로 시즌을 보내는 골퍼들이 배치기로 스트레스를 받는 일이 많다.


구력은 늘었는데 뒤땅/탑핑이라고?
여름을 지나 가을 시즌을 끝내고 겨울 즈음이 되면 그간 연습장에서 스윙 체크 없이 필드 플레이를 반복한 골퍼일수록 점점 팔 동작에 의존하게 되기 때문에 전반적인 스윙 폼이 망가져 오는 경우가 많다.

 

몸통 회전이 제대로 되지 않고 팔로 스윙을 하니 손목 풀림이 일정하지 못해 몸만 들리는 경우다. 누적 라운드 횟수는 늘었는데 자꾸 뒤땅과 탑핑 실수가 나오면 여간 스트레스가 아니다.

 

교정은 장거리 마라톤이다
어떻게 하면 고칠 수 있을까? 해결방법은 당연히 주기적으로 교정하며 연습하는 것인데 끈기 있게 해나가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단기간 또는 ‘하루 만에’ 고치겠다는 생각은 오히려 골프를 어렵게 만든다. 오늘 당장 성과가 없더라도 하다 보면 좋아질 거라는 마인드로 교정하기를 권한다.

 

이번 레슨에서 소개하는 교정방법을 ‘가능한 한 과장해서’ 연습해보자. ‘오늘 당장’까지는 아니더라도 교정에 드는 시간을 단축하는 지름길이다. ‘과장’과 ‘반복’이 골프에는 가장 큰 덕목이다.

 

 

 

기립본능, 꾸준히 체크해야
습관적으로 좋은 자세를 만들려는 노력이 들어가면 여러 라운드를 하더라도 팔로만 치게 돼 스윙오류가 발생하는 악순환은 반복되지 않을 것이다.
필드로 바쁜 시즌이라도 중간중간 짬을 내서 연습장에서 보내는 시간이 꼭 필요하다. 연습장 시설도 예전과 비교하면 너무 많이 좋아졌다. 어딜 가든 내 스윙을 체크해 볼 수 있는 스윙 분석 시스템이 설치되어있다. 슬로우모션을 아무리 봐도 모르겠다면 원 포인트 레슨 등으로 도움을 받자. 혼자서라도 주기적으로 연습장에서 스윙을 체크하면 스스로도 데이터가 쌓여 스윙에 어떤 오류가 있는지 확인할 수 있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