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7.2℃
  • 구름조금강릉 0.7℃
  • 구름많음서울 -3.3℃
  • 맑음대전 -3.6℃
  • 맑음대구 -0.1℃
  • 맑음울산 0.8℃
  • 맑음광주 -0.8℃
  • 맑음부산 1.2℃
  • 맑음고창 -3.9℃
  • 구름많음제주 4.4℃
  • 구름많음강화 -5.1℃
  • 맑음보은 -6.8℃
  • 맑음금산 -6.7℃
  • 맑음강진군 1.2℃
  • 맑음경주시 -0.2℃
  • 맑음거제 1.4℃
기상청 제공

가계부채 연착륙 지원 프로그램, KB국민은행 시행

부실 우려 차주 지원위해 연체이자율 1%p 감면
취약차주 대상 중도상환수수료 전액 면제

 

G.ECONOMY(지이코노미) 손성창 기자 | KB국민은행(은행장 이재근)은  ‘가계부채 연착륙 지원 프로그램’을 한시적으로 시행한다고 밝혔다. 최근 고금리로 인한 취약차주의 금융부담 완화 및 가계부실 확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이다.

 

‘가계부채 연착륙 지원 프로그램’은 지난 18일 단행한 ‘주택담보대출 및 전세자금대출 금리 인하’에 이어 가계대출 차주의 금융비용 경감을 위한 후속 대책이다. 

 

앞서 시행한 ‘대출 금리 인하’가 일반 차주를 지원하기 위한 것이었다면, 이번 프로그램은 연체 및 저신용 차주 등 취약차주에 대한 맞춤형 지원을 위해 마련됐다.

 

먼저 KB국민은행은 부실 우려 차주에 대한 선제적 지원 방안으로 대출 연체 시 적용되는 연체이자율을 1%p 감면한다. 지원 대상은 KB국민은행 가계대출 이용 고객이다. 

 

연체이자율이 낮아짐에 따라 연체 차주의 이자부담 완화 및 대출 정상화 가능성이 한층 더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KB국민은행은 2월 중 시행을 목표로 관련 전산시스템을 구축 중이며, 시스템 구축 완료 즉시 이를 시행할 방침이다.

 

또한 KB국민은행은 내달 10일부터 가계대출의 중도상환수수료를 전액 면제한다. 이는 취약차주의 조기 대출 상환을 유도하여 국내 가계부채 리스크 안정화에 기여하기 위함이다. 

 

대상 고객은 외부 신용평가사(CB) 5등급 이하 차주로 대출 경과 기간과 관계없이 일부 상환을 포함한 대출 상환 시 자동으로 면제가 이뤄진다. 면제 횟수에도 별도 제한이 없다.

 

KB국민은행은 지난해에도 금융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을 위해 다양한 방안들을 선보였다. 지난 7월에는 저소득 근로자 및 영세 사업자 등을 위한 서민금융지원 대출 상품의 신규 금리를 연 1.0%p 인하했다. 

 

또한 장애인, 기초생활수급자, 근로장려수급자 등의 주택 관련 대출에 적용되는 우대금리를 기존 0.1%p에서 0.3%p까지 확대하여 현재까지 지속 운영하는 등 취약차주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하는 데 앞장서고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기준금리가 3.50%에 이르는 등 고금리 시기 취약차주의 금융부담 완화를 통해 가계부채 연착륙을 지원하고자 이번 프로그램을 기획하게 되었다”라며, “앞으로도 취약차주 등 금융취약계층을 비롯한 금융소비자와 상생할 수 있도록 우리 사회의 안정망 역할을 수행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