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8℃
  • 흐림강릉 0.7℃
  • 박무서울 -0.9℃
  • 박무대전 -0.6℃
  • 흐림대구 3.9℃
  • 구름조금울산 4.5℃
  • 박무광주 1.6℃
  • 맑음부산 4.4℃
  • 흐림고창 0.3℃
  • 구름많음제주 6.0℃
  • 맑음강화 -1.5℃
  • 흐림보은 0.7℃
  • 흐림금산 0.8℃
  • 흐림강진군 2.0℃
  • 흐림경주시 4.1℃
  • 맑음거제 3.2℃
기상청 제공

LG유플러스, AI·빅데이터 통해 보이스피싱 피해 막는다

 

지이코노미 손현석 기자 | LG유플러스는 보이스피싱이나 스미싱 위험으로부터 고객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고객피해방지 분석시스템’을 구축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시스템은 LG유플러스가 보유한 고객의 피해대응 정보와 경찰청,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등 외부기관이 가진 정보를 종합 분석하는 솔루션으로, 보이스피싱·스미싱·스팸문자 등 점차 고도화되는 민생사기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먼저 ‘U+스팸차단’을 통해 수집한 차단정보(스팸번호·문구·URL·앱 등)는 물론, 네트워크 구간에서 수집한 정보를 종합한다. 이와 함께 공공시스템인 ‘KISA스팸종합모니터링’의 신고내용, ‘경찰청 신고 데이터를 모아 인공지능(AI)·머신러닝 등 ICT 기술을 활용해 피해상황을 파악하고 대응방안을 도출하는 것이다. 

 

앞서 LG유플러스는 민생사기 피해를 막기 위한 기술적 조치는 물론 보이스피싱과 스미싱 예방을 위한 고객 안내활동을 진행해왔다. 지난해 9월에는 스팸문자 발송 서버를 추적해 원천 차단하는 ‘리다이렉티드 URL 트레이스’ 기술을 도입해 지금까지 누적 1100만건의 스팸 메시지를 차단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번 시스템 구축을 통해 더욱 안전한 통신이용 환경을 구축하고, 사기 피해가 없도록 민생안정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홍관희 LG유플러스 사이버보안센터장·CISO(정보보호최고책임자·전무)는 “다양한 채널을 통해 수집·분석된 정보를 통해 기존보다 더욱 정교하고 촘촘하게 보이스피싱·스미싱 정보를 차단하고, 고객이 더욱 안전한 통신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