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8.3℃
  • 흐림강릉 19.8℃
  • 구름많음서울 21.0℃
  • 대전 19.4℃
  • 대구 18.2℃
  • 울산 19.9℃
  • 구름많음광주 21.1℃
  • 부산 20.1℃
  • 흐림고창 20.1℃
  • 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20.2℃
  • 흐림보은 17.8℃
  • 흐림금산 18.7℃
  • 흐림강진군 24.5℃
  • 흐림경주시 18.7℃
  • 흐림거제 20.4℃
기상청 제공

부산시, 가덕도 일원 개발 방향 마련한다!

URL복사

2029년 말 개항목표인 가덕도신공항과 더불어 에어시티 완공으로 신공항 중심 도시기능 갖추고 2030부산세계박람회 완벽 대비

 

G.ECONOMY(지이코노미) 김성연 기자 | 내일부터 「가덕도신공항 건설을 위한 특별법」이 시행됨에 따라, 부산시가 가덕도신공항 주변 지역 개발 방향을 정립하고, 대응 전략을 마련하기 위해 본격적으로 나선다.


부산시는 「가덕도신공항 에어시티 기본구상 및 사업타당성 검토용역(이하 용역)」을 발주한다고 밝혔다.


시는 앞으로 1년 동안 강서구 가덕도 눌차만, 천성항 일원을 대상으로 용역을 추진할 계획이며 용역비는 5억 원으로 협상에 의한 계약으로 추진한다.


부산시는 이번 용역에 사업방향 설정 및 기본구상 검토뿐만 아니라 공항과 연계하여 시너지 창출이 가능한 물류·상업·업무 기능 등을 계획하여 경제적 유발효과와 일자리 창출로 부산이 세계적인 물류도시, 관광마이스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가덕도신공항의 접근성 향상을 위해 부․울․경 여러 지역에서 신공항으로 도달할 수 있는 최적의 철도 및 도로 등 접근교통망 계획도 함께 검토할 예정이다.


아울러, 중앙정부 역점 사업인 ‘2050 탄소중립’ 추진전략을 고려하여 에어시티의 특성을 반영한 실천할 수 있는 개발방향과 개발 콘셉트도 구상한다.


시는 오는 2022년 하반기, 용역이 완료되면 이어서 사업자 선정과 예비 타당성조사,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 등을 거쳐 가덕도신공항 건설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2029년 개항을 목표로 신공항을 중심으로 한 도시기능 강화와 2030부산세계박람회에도 빈틈없이 대비하겠다”라며 “또한, 이번 용역을 통하여 투자유치 및 홍보전략을 체계적으로 마련하여 글로벌기업의 실질적인 투자유치를 이끌어내고, 향후 주변 지역 개발로 침체된 지역 경기회복에도 획기적인 전환점이 마련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