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6.2℃
  • 흐림강릉 19.7℃
  • 흐림서울 18.3℃
  • 흐림대전 17.0℃
  • 구름조금대구 16.9℃
  • 구름조금울산 18.1℃
  • 구름조금광주 18.0℃
  • 구름조금부산 19.7℃
  • 구름조금고창 18.0℃
  • 구름조금제주 21.7℃
  • 흐림강화 17.7℃
  • 흐림보은 14.5℃
  • 흐림금산 14.6℃
  • 구름많음강진군 18.0℃
  • 구름조금경주시 15.4℃
  • 구름조금거제 17.0℃
기상청 제공

DGMIF-경대병원-지엘, '치매 디지털치료제 임상' 지원

URL복사

가상현실로 인지재활 돕는 디지털치료제 비교임상 수행

G.ECONOMY(지이코노미) 홍종락 기자 |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 디지털치료제의 비교임상시험연구를 지원한다.

 

재단은 칠곡경북대학교병원, 지엘과 함께 치매(알츠하이머) 디지털치료제에 대한 비교임상을 지원하기로 했다.

 

재단은 임상시험을 통한 객관적 평가방법의 개발이 절실히 필요한 디지털치료제에 관하여 비교임상시험 지원을 기획하고, '칠곡경북대학교병원-지엘' 컨소시엄을 올해 지원 대상으로 최종 선정했다.

 

재단은 대구시 지원을 받아 2020년부터 '비교임상 기반 지역의료산업 역량강화사업'(이하 지원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비교임상은 대상 제품의 성능, 사용성 등을 타 제품과 대조하는 임상시험 기법 중 하나이다.

 

대상 디지털치료제는 치매(알츠하이머) 예방과 치료용으로 사용하기 위해 지엘에서 개발 중인 제품이다. 선정 컨소시엄은 올해부터 내년에 걸쳐 비교임상시험을 수행하고, 그 결과를 활용해 제품개선, 품목허가, 마케팅 등에 활용한다.

 

지엘은 재단으로부터 기술지원을 받아 치매 환자들을 위한 가상현실(VR) 기기를 개발중이다.


노약자도 쉽고 간편하게 사용 가능한 가상현실 기술개발을 통해 가상현실의 단점을 해소하고 장점을 부각시킨 최초의 인지재활훈련 시스템을 개발하여 노약자 대상 제품 판매를 진행 중이다.

 

특히 지엘만의 콘텐츠 제작 기법을 통해 가상현실의 어지러움 증상을 해소하면서, 실제 노약자들이 젊은층보다 더 가상현실에 몰입해 캐릭터와의 대화에도 진지하게 반응하고 좋은 평가를 주었다.

 

또한 가상현실 기술로 광신경을 자극해 치매의 주요 원인인 아밀로이드 베타를 감소시키는 기술을 재단으로부터 지원 받아 치매 치료용 의료기기를 개발중이다. 관련하여 20년 재단에서 동물실험을 지원받았으며, 이번 컨소시엄 선정으로 향후 비교임상을 지원받게 된다.

재단은 본 지원을 시작으로 디지털치료제를 상용화하기 위한 각종 지원들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디지털치료제의 등장으로 치료의 패러다임이 변화하고 급격한 성장세를 보이는 시점에서 여러 IT 기업들이 의료기기 산업으로 뛰어들고 있지만 아직 상용화까지 임상시험 등 여러 가지 어려움이 있는 현실이다.

 

양진영 재단 이사장은 “정부가 디지털치료제 육성을 위해 향후 4년간 580억원의 예산을 투입하기로 했다. 재단은 이미 치매와 자폐아동에 대한 디지털치료제를 개발중이며, 앞으로 더 다양한 디지털치료제 연구를 늘려갈 것”이라 밝혔다.

 

아울러 “디지털치료제는 매우 주목받고 있는 분야지만 정작 출시되기까지 해쳐나갈 길이 많다. 이번 지원을 시작으로 디지털치료제의 상용화를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확대하여 디지털치료제의 성장이 촉진되길 기대한다”고 하며, 끝으로, 재단 양진영 이사장은 “대구‧경북 지역이 미래 핵심산업인 디지털치료제 산업을 선도할 수 있도록 대구시와 적극 협력하고, 미래 지역경제 발전의 중추적 기능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